김진동 ㈜레이크머티리얼즈 대표·㈜세종시 한글빵 대표 1억 5년간 기부 약속김윤회 흥덕산업㈜ 대표·NH농협은행 세종본부가 5000만 원 기탁
  • 세종시청 전경.ⓒ세종시
    ▲ 세종시청 전경.ⓒ세종시
    나눔으로 더 따뜻한 62일간의 기부 축제가 세종에서 펼쳐진다.

    세종시는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1일 시청 광장에서 ‘희망2024나눔캠페인’ 출범식을 열고 사랑의 온도탑을 제막했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는 최민호 시장, 박상혁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이순열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개인·법인 기부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진행되는 희망2024나눔 캠페인의 목표 모금액은 18억3000만 원이다.

    사랑의 온도탑은 캠페인 기간 중 세종시민이 나눔 온도를 확인할 수 있도록 세종시청 광장과 조치원역 광장에 1개씩 세워졌으며, 모금 목표액의 1%를 모금할 때마다 1도씩 올라간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세종점자도서관의 블레싱 하모니카 합주단의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세종시 아너 소사이어티 신규 가입식도 진행됐다.

    아너 소사이어티 신규 회원으로 김진동 ㈜레이크머티리얼즈 대표이사(세종 28호), 서영석 ㈜세종시 한글빵 대표(세종 29호), 신규철 삼우나이프‧세라믹 대표(세종 30호)가 5년간 1억 원을 기부하기로 약속했다. 

    이어 진행된 성금 전달식에서는 개인과 법인 기부자의 성금 릴레이가 이어져 나눔의 열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김윤회 흥덕산업㈜ 대표, NH농협은행 세종본부가 5000만 원을 기탁했고, 김시유 태명산업개발 대표이사가 3000만 원, 비전세미콘㈜가 2869만 원을 기부해 첫날 세종시 나눔온도를 높였다.

    이날 한국중부발전㈜ 세종발전본부, 금송산업개발(대표 박상재), 세종벤처밸리산업단지(대표 박상혁), 세종홍판서댁(대표 백원기), 동원유지(대표 박재필), ㈜현대주류상사(대표 이종철)도 2000만 원의 성금을 쾌척했다. 

    최민호 시장은 “올해에도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마음이 모여, 온도탑이 100도를 넘는 뜨거운 열기로 달아오를 수 있도록 마음과 정성을 모아 달라”고 당부했다.

    기부는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계좌(농협 301-0127-0335-01, 사회복지법인 세종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읍면동행정복지센터, 자동응답시스템(1통 2000원, 060-700-1103) 등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기부 방법, 절차 등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로 문의하면 되며, 기부금은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와 연계되어 법정기부금 연말정산 혜택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