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충청브리핑] 정우택, 극적 ‘생환’ …충북서 첫 6선 도전

    ◇국힘, 정우택‧박덕흠‧이종배‧장동혁‧전만권 ‘공천’여야가 22대 총선 40여 일을 앞두고 속속 공천 후보를 발표하고 있다. 국민의힘 공관위는 25일 1차 경선에서 정우택(청주 상당), 박덕흠(보은‧옥천‧영동‧괴산), 이종배(충주), 경대수(증평‧음성‧진천), 엄태영(

    2024-02-25 김정원 기자
  • [22대 총선] 홍성·예산 선거, 강승규-양승조 대결구도 ‘압축’

    22대 총선이 40여 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충남 홍성‧예산 선거구는 강승규 국민의힘 예비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전 충남도지사의 대결 구도로 압축됐다.5선 도전에 나섰던 홍문표 의원(홍성‧예산)이 지난 22일 경선 포기를 선언하고 불출마를 선언했기 때문이다.민주당

    2024-02-23 김정원 기자
  • [박규홍의 시사칼럼] 개구리들의 임금, ‘임금의 개구리들’

    #1. ‘에밀 샹브리’가 1927년에 발간한 이솝우화(Esope. Fables)에 나오는 ‘개구리 임금’ 이야기이다.어느 연못에 개구리들이 노래를 부르며 평화롭게 살고 있었다. 노래 부르는 것이 심심해진 개구리들이 어느 날 자기들도 임금님이 있으면 좋겠다며 신께 빌었다

    2024-02-23 박규홍 칼럼니스트
  • [충청브리핑] 대형병원 수술 ‘급감’…보건의료위기 ‘심각’ 첫 발령

    ◇국민의힘 단수 공천 1곳‧경선 7곳…민주당, 청주권‧충주 경선22대 총선이 40여 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충북 지역 여야 대진표(국민의힘 8개 선거구 후보군 확정, 민주당 4곳 확정)가 윤곽을 드러냈다. 국민의힘은 청주 서원 김진모 전 청와대 민정2비서관이 단수 공

    2024-02-23 김정원 기자
  • [이재룡의 솔깃한 이야기] ‘똥’ : 잘 싸는 것은 ‘큰 복’

    ​‘똥을 보면 다 안다.’​똥을 중국식 한자로는 ‘분(糞)’, ‘시(屎)’로 일본 한자로는 ‘변(便)’이라 부른다. 똥과 불가분의 관계랄 수 있는 화장실은 예로부터 뒷간, 해우소, 변소, 측간, 정낭 등으로 불려 왔다. 기왕 솔깃한 ‘똥 이야기’를 시작했으니 덧붙여 똥

    2024-02-23 이재룡 칼럼니스트
  • 농어촌공사, 안창근 쌀전업농연합회장에 감사패

    한국농어촌공사 충북지역본부는 22일 충북 인삼농협에서 개최된 ㈔한국쌀전업농충청북도연합회 제12대, 제13대 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해 제12대 안창근 회장에게 한국농어촌공사 충북지역본부장 명의의 감사패를 전달했다.제12대 안창근 회장은 ㈔한국쌀전업농충주시연합회장을 6년간

    2024-02-22 양승갑 기자
  • [충청브리핑] 허태정 불출마‧양승조 험지…이명수는 ‘컷오프’

    ◇충청권 전공의 절반 이상 사직서…의료현장 혼란 ‘가속화’정부의 의대 정원 증원 반대와 관련해 사직서를 낸 전공의는 21일 오후 1시 기준 충남대 병원은 전공의 217명(인턴 60명, 레지던트 157명) 중 136명(인턴 55명, 레지던트 81명), 건양대벼원은 전공의

    2024-02-22 김정원 기자
  • 국힘 공관위, 청주 흥덕·청원선거구 경선 ‘확정’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21일 10차 회의결과 미결정된 충북 청주 흥덕선거구와 청원선거구, 천안을‧천안병 선거구 등에 출마한 후보를 대상으로 경선을 치르기로 확정했다.공관위에 따르면 청원선거구는 김수민 전 의원과 서승우 대통령실 자치비서관이 경선을 치르기로 했다.전략

    2024-02-21 김정원 기자
  • [충청브리핑] 전공의 6천여명 병원 떠나…응급환자까지 ‘돌려보내’

    ◇의대 증원 ‘강대강’ 대치 속 전공의 6415명 병원 떠나…‘환자만 피해’  정부의 의대 증원에 반발하며 전국 대형병원 전공의 6415명(55%, 20일 오전 기준)이 넘게 사직서를 냈고 이 중 1630명(25%)이 근무지를 이탈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4-02-21 김정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