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주의료원 '어린이도서관' 개관

입력 2015-12-15 15:27 | 수정 2015-12-15 15:35

▲ 충주의료원 관계자들이 어린이도서관 개관식에 참석한 모습.사진제공=충주의료원

충청북도충주의료원(원장 배규룡)은 15일 입원 및 외래 소아청소년과 환자들과 보호자를 위한 어린이 도서관을 개관했다.

개관식에는 이동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대전지원장, 전국의료원연합회 사무총장, 직원 등 20여명이 참석해 개관을 축하했다.

의료원 본관 1층 소아청소년과 진료구역 휴게실을 리모델링해 개관한 어린이도서관은 어린이의 눈높이와 성장에 맞춘 책장과 도서대를 구비하고 소아 환자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를 이용해 실내를 꾸몄다.

‘건강+행복 어린이도서관’은 환아와 가족의 정서적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후원하고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전국지방의료원 연합회 주관으로 추진됐다.

도서관에는 과학과 역사, 미술 등 다양한 분야의 책 500여 권이 마련됐다.

이중 아동도서 100여점은 지역주민들이 기증했다.

배규룡 충주의료원장은 “독서를 통한 정서 안정이 치료와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만큼 다양한 도서를 비치하고 이용객을 위한 편의시설을 확충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