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K-Military, 평화의 하모니’…계룡軍문화엑스포 17일간 ‘대장정’

김태흠 지사 “육사 이전 국방 클러스…과학기술 강군 육성 지원”
무기 장비 야외전시·전투기동시범·병영훈련·서바이벌 사격 등 볼거리 ‘풍성’
세계평화관·대한민국 국방관·국방체험관·한반도희망관 등 7개 전시관 설치

입력 2022-10-07 17:54 | 수정 2022-10-08 14:11

▲ ‘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7일 화려하게 막이 오른 ‘2022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가 17일간의 대장전에 들어갔다. 개막식에서 김태흠 지사와 이응우 계룡시장, 삼군본부 참모총장 등이 개막식 버튼을 누르고 있다.ⓒ충남도

‘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7일 화려하게 막이 오른 ‘2022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가 17일간의 대장전에 돌입했다.

충남도와 계룡시는 이날 계룡대 활주로에서 김태흠 지사와 이응우 계룡시장, 장준규 공동위원장, 신범철 국방부 차관, 육·해·공군 참모총장 및 해병대 사령관 등 3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군문화엑스포 개막식을 개최했다.

계룡군문화엑스포는 우리나라 국민을 비롯한 세계인에게 화합과 평화의 군 문화를 전달하고, 국방의 소중함과 가치를 공유하며, 대한민국 국방수도 계룡시 이미지 제고 등을 위해 도와 계룡시가 주최하고, 군문화엑스포 조직위원회가 주관한다.

대한민국 공군 특수비행팀인 블랙이글스의 성공 기원 축하 비행으로 화려하게 개막식을 장식한 가운데 군문화엑스포 홍보 영상 상영, 태권도-특공무술 시범 등 식전행사에 이은 공식행사는 6·25 참전용사 마르코 씨 등 주요 내빈 입장, 각국 군악‧의장대 입장 등으로 시작됐다. 또한, 입장과 함께 개막 선언, 개회사, 군문화엑스포 비전 영상 상영, 오프닝 세레머니, 국방부 군악의장대 축하공연, 민간공연단의 주제공연 등이 진행됐다.

김태흠 지사는 개회사에서 “무엇보다 오늘 행사는 70여 년 전 6‧25전쟁의 포화 속에서 대한민국을 지켜주신 참전용사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참전용사와 가족들에게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먼저 전했다.

이어 김 지사는 “군문화엑스포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산업과 경제적 성과로 이어가겠다. 계룡은 육·해·공 삼군본부가 위치한 대한민국 국방의 핵심이며, 인근에 육군훈련소, 국방대, 국방과학연구소 등 연구기관도 위치해 국방 클러스터도 형성하고 있다. 충남은 이번 엑스포에서 선보일 첨단방위산업과 군사기술을 국방국가산단 조성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7일 막이 오른 ‘2022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가 17일간의 대장전에 들어간 가운데 개막식에서 김태흠 충남도지사가 개회사를 하고 있다.ⓒ충남도

그러면서 “육사 이전을 완성해 국방 클러스터의 시너지 효과를 높이고, 과학기술 강군 육성을 적극 지원해 나아가겠다”고 약속했다.

김 지사는 끝으로 “국민의 뜨거운 애국심과 국군의 투철한 사명감이 지금의 튼튼한 안보와 평화를 만든 것”이라며 “엑스포에서 우리 국군이 걸어온 호국의 역사를 직접 확인하고, 국방의 가치와 평화의 소중함을 느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개막식 공식행사에 이은 식후행사는 해외군악대 초청 공연, 육해공군 합동 연주, 가수 비‧마마무 등 축하공연, 불꽃쇼 등으로 대미를 장식했다.

‘케이-밀리터리(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한 군문화엑스포는 오는 23일까지 계룡대 활주로 일원에서 진행하며, 행사는 공식행사와 메인 프로그램, 상설무대 프로그램, 체험 프로그램, 부대행사 등으로 마련했다. 

전시관은 세계 평화관과 한반도 희망관, 대한민국 국방관, 세계 군문화 생활관, 국방체험관, 4차산업 융합관, 지역 산업관 등 7개를 설치했다.

메인 프로그램으로는 △계룡세계 군악‧의장 콘서트(10월 8∼22일) △충남 시‧군의 날(〃) △로드 퍼레이드(〃) △슬기로운 군대생활(10월 17일) △글로벌 케이-팝 경연대회(〃 18일) △피스 뮤직 페스티벌(〃 19일) △밀리터리 시네마 토크쇼(〃 20일) △밀리터리 댄스 페스티벌(〃 21일) △밀리터리 락 페스티벌(〃 22일) △육군의 날(〃 13∼15일) △해군‧해병대의 날(〃 9일) △공군의 날(〃 10일) △한미동맹의 날(〃 8일) △한국전쟁과 대한민국 가요 70년사(〃 11일) △국악 관현악과 함께하는 군 음악의 향연(〃 12일) △군 문화 뮤지컬 갈라쇼(〃 16일) 등을 메인무대 등에서 펼친다.

상설무대에서는 △케이-밀리터리 경연대회(10월 15∼16일) △케이-밀리터리 코스프레 공모전(〃 16일) △아마추어 피스뮤직 콘테스트(〃 17일) △더 솔져스 피트니스 챔피언십(〃 9∼10일) △어린이 군가 부르기 경연대회(〃 11일) △군복 패션쇼(〃 18일) 등 24개 프로그램이 가을 하늘을 수놓는다. 

▲ 김태흠 충남도지사가‘K-Military, 평화의 하모니’를 주제로 7일 계룡시 계룡 활주로에서 열린 ‘2022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개막식에서 내빈들과 함께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충남도

체험 프로그램은 △고공강하 시범 △전투 및 기동 시범 △군 장비 탑승 △무기장비 야외전시 △병영훈련 △과학화 장비 사격 △서바이벌 사격 △헬기 탑승 △가상현실 기반 사격 △드론 경연대회 및 체험 △로봇 체험 △석고 인형‧달고나 만들기 등 19개를 준비, 관람객의 발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 부대행사로 계룡대 영내 투어, 계룡산 안보 등반, 계룡 스탬프 투어 등을 열며, 10월 13일 오후 2시에는 계룡문화예술의전당에서 계룡세계평화포럼을 개최한다.

전시관 중 세계 평화관에서는 세계 전쟁의 역사와 평화를 위한 노력을, 한반도희망관에서는 우리나라 전쟁과 평화의 역사를 만날 수 있다.

대한민국 국방관에서는 우리나라 국방의 현주소를 살필 수 있으며, 세계 군문화 생활관에서는 국군을 비롯한 세계 군의 의식주를 엿볼 수 있다.

또 국방 체험관에서는 드론봇 전투 체계 등 우리나라 국방의 미래를 경험할 수 있고, 4차산업 융합관에서는 국방 관련 첨단 기술 및 제품을 접할 수 있으며, 지역 산업관에서는 도내 관광과 특산품, 지역 기업 우수 제품 등을 구입할 수 있다.

입장권은 성인 9000원, 청소년 3000원, 어린이 2000원으로 현장 매표소에서 구입이 가능하고, 성인 입장권은 2000원 상당의 계룡사랑상품권으로 되돌려 준다.

국가유공자와 만 75세 이상 노인, 만 5세 이하 어린이와 영유아, 장애 정도가 심한 장애인과 보호자, 20인 이상 단체 인솔자, 현역 군인 및 군무원 등은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 개막식전 행사에서 공군 블랙이글팀이 계룡군문화엑스포 축하 비행을 하고 있다. ⓒ충남도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