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청브리핑] 환율폭등·자영업자 빚폭탄·‘노란봉투법’까지…사회 ‘혼돈’

정부, 쌀 45만톤 시장격리…巨野의 농퓰리즘에 ‘두손’
자영업 다중채무자, 올들어 45% 급증…부실 뇌관 우려
“주담대 年 8% 코앞”…‘이자지옥’에 영끌족 ‘덜덜’
112에 “수육국밥 주문하려고요”…경찰관 기지로 20대 女 ‘구조’

입력 2022-09-26 04:42 | 수정 2022-09-26 11:06

▲ 지난 24일 오후 2시쯤 대전시 유성구 복용동 자동차 광택 업체에서 화재가 발생해 건물 2층에 있던 40대 여성과 두 살배기 남자 아기가 극적으로 구조됐다. 인근 공사 현장에서 화재 현장을 목격한 굴착기 기사가 화재 현장으로 이동해 두 사람을 태워 창밖으로 무사히 구조했다.ⓒ대전 TJB 뉴스 캡처

◇정부, 쌀 45만톤 시장격리…역대 최대 규모

정부가 쌀값 하락을 막기 위해 10~12월 수확한 쌀 45만 톤을 ‘시장격리’를 한다. 정부의 수확쌀 시장 격리는 공공비축물량 45만 톤 등 총 90만 톤으로 올해 예상 쌀생산량의 23.3%로 역대 최대 규모 격리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45만 톤의 시장격리는 일시적인 쌀값 회복은 기대할 수 있지만, 생산면적을 줄일 근본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히고 있다. 

◇야당, ‘노란봉투법’ 입법 추진…민노총 입법투쟁 본격화
 
정의당이 일명 ‘노란봉투법’ 입법을 추진하자 민주노총은 “기업의 손배소를 아예 못 내게 하겠다”며 입법투쟁을 본격화를 선언했다. 노란봉투법은 노조의 불법 파업으로 인한 손실에 대해 기업이 노조를 상대로 손해배상‧가압류 청구를 할 수 없도록 하는 것이 핵심 골자다. 그러나 경영계는 “노란봉투법은 노조에 면죄부를 주는 노조 방탄법으로, 법 스스로 불법을 보호하는 꼴”이라며 적극적으로 반대하고 있다.

다음은 2022년 9월 26일 자 신문들의 머리기사다.

◇조선일보
-野 ‘노란봉투법’ 추진에 편승…민노총 “손배소 아예 못 내게 하겠다”

-환율 상승 방어 총력…연말까지 11조원어치 달러 푼다

◇중앙일보
-고금리 시대 ‘약한 고리’ 자영업자 빚 폭탄에 떤다
다중채무 올 13만 늘어 41만명…정부, 코로나 대출 또 연장

-5‧18 암매장 첫 확인‧옛 광주교도소 유골, 행불자 DNA 일치

◇동아일보
-美 핵항모 거리 맞춰…北, 핵시설 있는 태천서 미사일 도발

-“반도체, 3분기 더 암울”…삼성전자-하이닉스 영업익 역성장 전망

◇한겨레신문
-“내부총질”부터 “이××”…윤 대통령 입이 추락시킨 국격

-윤 대통령 “중, 대만 공격한다면 북한도 도발 가능성 높다”
<시엔엔> 대담 프로 인터뷰서 “북 도발 대응이 최우선 과제”

-정부, 쌀값 하락 막으려 쌀 45만톤 ‘시장격리’한다

◇매일경제
-쌀 남아도는데…‘농퓰리즘’에 정부 두손 들었다
남는 쌀 매입 의무화까지 밀어붙이는 巨野

-“주담대 年 8% 코앞”…‘이자지옥’에 영끌족 덜덜

◇한국경제
-“분위기 심상치 않다”…은행 창구 몰려간 기업들
“복합위기 온다”…올 들어 현금 114조 확보

-환율 1400원 넘어가자…기업들 ‘210조 외화 빚’에 비명

◇중부매일
-‘국비 0원’ 내년 지역화폐 발행축소 가닥
재정부담 떠안은 지자체 ‘자구책’…충북도, 최소 2% 지원 건의

-‘46억 횡령’ 건보공단 직원 사건…2주간 ‘특별감사’
복지부, 25일부터 감사‧보험‧전산 등 전문인력 투입

◇충북일보
-신입생 모집 사활 건 충북도내 전문대
내달 6일 수시원서 1차 마감 긴장

-충북도 4년 만 현장 국정감사 받는다
국회 행안위 감사 2반 정우택·임호선 의원 참여
현금성 공약 후퇴·‘차 없는 도청’ 논란 도마위 예상
13일 충북교육청·충북대·충북대병원실
19일 한국교원대 …14일 청주지법·청주지검

◇충청타임즈
-청주 분양권 전매 가능 아파트는 어디?
부동산 조정대상지역 오늘 0시부터 적용
가경아이파크5차 등 8개 단지 7600세대 풀려

-충북 학교 반경 1㎞ 내 성범죄자 41.9% 거주 

-인구 10만 오송 국제도시 밑그림 그린다

◇충청투데이
-하늘 같은 스승의 은해, 땅 같은 스승의 권리
충청 교권침해 年 300여건 달해

-해외서 尹 만난 대전·충남 단체장 현안 해결 탄력받나
이장우 대전시장·김태흠 충남지사
尹 대통령과 일부 일정 동행 눈길

◇중도일보
-침수 위험 ‘반지하’ 대전도 1530호…정책‧예산은 전무

-시중銀 주담대 금리 상단 7% 근접, 43조 넘어선 충청권 가계대출 어쩌나

-화염에 갇힌 가족‧물에 빠진 운전자 ‘시민이 구했다’

◇대전일보
-대전 지방의회, 풀뿌리 민주주의가 흔들린다
대전시의회 시작부터 각종 논란…구의원도 의정활동 태만
‘초선일색’ 한계, 구정질문·5분 자유발언 등 집행부 견제 느슨

-대전 ‘국민은행 강도살인’ 피의자, 내달 12일 첫 재판
대전지법, 10월 12일 이승만·이정학 첫 공판기일 지정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