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조길형 충주시장 “살기 좋은 낭만과 품격 있는 도시 만들겠다”

향후 충주 10년 문화·관광·생태·건강 도시 등 미래비전 핵심안 제시

입력 2021-10-21 15:01 | 수정 2021-10-22 12:23

▲ 조길형 충주시장이 21일 중앙탑 회의실에서 정책토론회를 주재하고 있다.ⓒ충주시

조길형 충북 충주시장이 시민들이 살기좋은 충주에서 행복한 삶을 누릴수 있도록 하기 위해 건강도시 충주 비전안을 추진한다.

21일 시에 따르면 조 시장은 정책토론회의에서 문화·관광·생태·건강 도시 등 4대 분야를 충주시가 지향하는 향후 10년의 미래비전 핵심 키워드로 제시했다고 밝혔다.

조 시장은 그동안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 등 경제도시 인프라 구축에 역점을 다해 많은 성과를 거둬왔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경제와 함께 살기 좋고 낭만과 품격 있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문화·관광·생태·건강 도시 등 4대 분야 인프라 구축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코로나 상황을 지나오며 건강에 대한 시민들의 기대와 욕구가 그 어느 때보다도 높은 시기로 시민이 행복한 건강도시 충주 비전을 통해 시민들이 건강한 살 수 있도록 역할에 대한 중요성을 당부했다.

관내 지역 곳곳을 꼼꼼히 챙겨 등산로에 대한 알림 표지판, 위험지역 경고안내, 먼지털이용 에어건, 그늘 쉼터 등 개선책을 마련해달라고 지시했다.

건강도시 실현을 위해 어린이 체육시설 확대, 시민골프장 조성, 40만 도시수준 수영장 확보, 어르신 건강복지관 조성, 명실상부한 대학병원 확립 등을 제시하고 담당부서에서 구체적인 방안을 강구할 것을 요구했다.

조길형 시장은 “시민들의 시선이 향하고 있는 곳에 우리 공직자들도 관심을 집중해야 할 것으로 다른 지역에서 호평 받고 있는 사례를 적극적으로 벤치마킹해 우리 충주에 맞는 정책을 개발해야 한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