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2027 유니버시아드 충청권 공동유치 도전’ 세레모니 입장

전국체전 경북 구미서 8일 개막…충청권선수단, 유치 응원 ‘한마음’

입력 2021-10-09 08:48 | 수정 2021-10-11 16:34

▲ 충청권 4개 시·도(대전·세종·충북·충남) 선수단은 8일 경북 구미시운동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전 개회식구미시운동장에서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유니버시아드) 충청권 공동유치를 한 마음으로 응원하고 있다.ⓒ대전시

충청권 4개 시·도(대전·세종·충북·충남) 선수단은 8일 경북 구미시운동장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전 개회식구미시운동장에서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유니버시아드) 충청권 공동유치를 한 마음으로 응원했다.

전국체전 개회식에 참석한 4개 시·도 선수단 80여 명은 동일 문구(‘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충청권 공동유치 도전’,‘코로나19 스포츠로 이겨 냅시다’)의 스포츠 수건을 양손에 펼치는 동작(세레모니)를 하며 입장했다.

개회식 세레모니는 충청권의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 활동을 국내․외에 알리고, 온 국민의 성원을 촉구하고자 4개 시․도 체육회와 (사)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가 함께 추진했다.

대전시 체육회 관계자는 “충청권에서 최초로 국제 스포츠 이벤트가 개최되면 지역민들의 자존감 고취는 물론, 지역 체육 발전에 큰 디딤돌 역할을 할 것”이라며 대회 유치에 대한 강한 기대감과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충청권 4개 시·도지사는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충청권 공동 유치를 위해 지난 8월 사단법인 2027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를 출범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