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영동 과일가공식품공장서 ‘화재’…1억9천만원 재산피해

입력 2023-01-26 09:53 | 수정 2023-01-27 13:31

▲ 26일 오전 2시 26분쯤 충북 영동군 양강면의 과일가공식품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영동소방서

26일 오전 2시 26분쯤 충북 영동군 양강면의 과일가공식품 제조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장비 10대와 인력 34명을 투입해 40여분 만에 진화했다.

이 불로 창고 등으로 사용하는 건물 3동(464㎡)와 생산설비 등이 전소돼 소방서 추산 1억9000여만 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다행히 화재 당시 공장에는 사람이 없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 중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