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대전 23일 코로나 1878명 확진…1주 전比 ‘93명↑’

입력 2022-11-24 09:29 | 수정 2022-11-25 13:30

▲ ⓒ뉴데일리 D/B

대전에서 지난 2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878명이 추가 발생했다.

시에 따르면 24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전일보다 220명이 소폭 감소해 1878명이 발생했고, 이중 서구·유성구(1161명)에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5개 자치구별 확진자는 △동구 271명 △중구 261명 △서구 614명 △유성구 547명 △대덕구 185명 등이다.

주간 하루 평균 확진자는 1728명(1시간당 72명)이 발생한 가운데 지난주 대비 주간 평균 136명↓ (7.5%)가 감소했다.

최근 일주일(17∼23일)간 대전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17일 1786 △18일 1628명 △19일 1443명 △20일 871명 △21일 2396명 △22일 2098명 △23일 1878명 등 1만2099명의 감염자가 나왔다.

백신 예방 접종자는 24일 0시 기준 전체 인구 145만4011명 중 3차 접종 90만9616(62.9%), 4차 접종자는 19만8669(13.7%), 동절기접종 6만5973명(4.4)이 접종을 마쳤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78만1223명(시 인구의 54.1%)이며, 격리 9650명, 통원 77만742명, 누적 사망자 831명으로 각각 집계됐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