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김영환, 27일 ‘사전투표’…“끝까지 깨끗한 정책선거로 승리할 것”

입력 2022-05-27 15:05 | 수정 2022-05-28 18:01

▲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가 27일 오전 청주시 상당구 용암1동 주민센터에서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김영환 후보 선거 캠프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가 27일 오전 청주시 상당구 용암1동 주민센터에서 사전투표를 했다.

김 후보는 “사전투표가 시작된 만큼 저를 지지하는 도민 여러분들이 투표장을 찾아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해 줄 것을 간곡히 당부드린다”며 “도민 여러분이 사전투표에 참여해야 국민의힘이 승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최근 발표된 많은 여론조사 결과에 대해서는 “여론조사 결과가 좋다고 자만하거나 방심하면 투표 결과가 순식간에 뒤바뀔 수 있다. 민주당은 경험을 해 봐서 잘 알지만, 저력이 있고 강력한 지지가 있는 곳이기 때문에 결코 여론조사 결과에 낙관할 수 없다”고 경계했다.

그는 “지방선거 투표율이 대통령선거보다 낮게 나타나겠지만 이번 충북지사 선거의 결과는 누가 더 강력한 의지를 갖고 있느냐가 중요하다”며 “지금까지 선거운동을 진행해 온 대로 상대방을 비난하지 않고 깨끗하게 정책선거로 마무리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짧은 선거운동 기간동안 도민들을 충분히 만나지 못했음에도 많은 지지를 보내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 선거운동 기간의 부족한 점은 당선이 된다면 바른 도정을 통해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도민 여러분의 소중한 한 표가 새로운 충북을 만들 수 있다”며 “여러분들의 선택이 충북을 바꾸고, 도민 여러분은 이제까지 경험하지 못한 새로운 충북을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