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6‧1 地選] 조길형 충주시장 후보 “탄금대 국가정원 대한민국 국가브랜드로 창출하겠다”

탄금대 국가정원… 대통령 공약 사업, 이종배 국회의원 공조

입력 2022-05-25 14:36 | 수정 2022-05-26 11:32

▲ 조길형 충주시장 후보.ⓒ뉴데일리 D/B

국민의힘 조길형 충북 충주시장 후보는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무술공원과 탄금대 일원을 국가정원으로 반드시 조성해 대한민국 국가브랜드로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탄금대 국가정원은 중원문화의 핵심인 충주의 역사·문화적 자산과 국가정원의 결합으로 충주관광 활성화와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국가브랜드로 조성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탄금대 일원 국가정원 조성은 대통령 공약으로 확정된 정부사업이며, 이종배 국회의원과 김영환 충북도지사 후보와 긴밀한 공조를 통해 충주를 대표하는 관광산업의 핵심으로 성공시키겠다”고 약속했다

조 후보는 “전임 김호복 충주시장께서 많은 예산을 투입해 충주관광의 랜드마크로 유엔평화공원을 만들겠다는 계획을 하루아침에 백지화하고 단순 공원으로 전락시킨 우건도 충주시장 후보는 이제라도 무술공원을 포함한 충주 탄금호 일원 국가정원 조성에 적극 협조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지난 TV토론에서 민주당 우 후보가 지적한 것처럼 자치단체 차원의 국가정원 지정이 상당한 시간과 예산이 필요한 만큼 정부가 직접 조성하는 방식으로 조기에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고 정치권에서도 발목잡기로 시간을 끌지 않도록 긴밀한 공조와 협조가 필수상황”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충주 국가정원 조성사업은 금릉동 일원 100ha 규모에 전액 국비 2000억원의 총사업비가 투입되는 가운데 제1호 순천만 국가정원과 제2호 태화강 국가정원에 이어 중부내륙의 국가정원으로 탄금호 일원에 조성된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