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김정원의 1분경영노트] 내 ‘인생의 배’는 어디로 가는가?

입력 2017-07-17 10:37 | 수정 2017-07-17 10:41

우리는 시간을 얼마쯤 떼어내서 시간을 살펴볼 기회를 가져야 한다. 높은 단(檀)에 올라가 차분히 나머지 시간을 굽어보자. 인생의 항해를 하면서 하루 한 번씩은 키를 잡고서 자신의 배가 어디로 가는지 알아보자.

《헨리 데이비드 소로, ‘소로의 일기’ 저자》

실러에 따르면 시간의 걸음에는 세 가지가 있습니다. 미래는 주저하면서 다가오고, 현재는 화살처럼 날아가고, 과거는 영원히 정지하고 있습니다. 시간은 우리마음은 물론 만물을 운반해 가지만, 우리가 하기에 따라 조금은 지연시킬 수 있습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