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세종시 주요 진입 관문 10곳 한글 새긴다

내달 9일까지 한글 디자인 시민 선호도 조사 …경계 표지판 교체

입력 2022-11-25 11:56 | 수정 2022-11-26 16:44

▲ 진입 관문 경관 연출.ⓒ세종시

세종시가 주요 진입부 10곳에 경관 개선을 추진 중인 가운데 도시 정체성이 담긴 디자인 선정을 위해 시민들의 의견을 받는다. 

시는 25일부터 다음 달 9일까지 2주간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종시 진입부 경관 개선 디자인 선호도 조사’에 나선다. 

이번 선호도 조사는 진입부 10곳 중 6곳에 한해 세종대왕의 위대한 유산인 ‘한글’을 형상화한 디자인을 적용해 통일성 있는 진입관문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조사에서는 ‘글자형 조형물’, ‘시 경계 표지판’ 등 디자인 3가지안에 대해 시민 선호도를 살필 계획이다. 

진입부 4곳은 교통량 등을 종합 평가해 선정한 중점 진입경관으로 세종대왕 정신을 계승한 조형물을 연차별로 설치한다. 

시는 진입관문 경관개선을 통해 세종시만의 도시 정체성을 알려 ‘한글사랑도시 세종’ 구현을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선호도 조사는 시 누리집이나 세종시티앱 세종투표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한윤식 시 도시경관과장은 “시민이 원하는 디자인이 곧 세종시를 상징할 수 있는 디자인이다. 이번 선호도 조사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