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주시, 장애인 보치아 ㈜천보 민간 실업팀 창단

㈜천보, 장애인 보치아선수 3명 영입

입력 2022-03-15 13:38 | 수정 2022-03-16 12:50

▲ 정용훈 충주시 문화체육국장, 이동호 천보 전무이사, 이덕환 충주시장애인체육회 사무국장이 선수들을 격려했다(오른쪽부터).ⓒ충주시

충북 충주시는 충주지역에 처음으로 장애인 실업팀이 창단됐다고 밝혔다.

15일 충주시에 따르면 시는 그동안 충주시장애인체육회를 중심으로 각종 장애인체육대회 출전 지원과 선수 및 지도자 육성, 생활체육 저변확대 등 장애인들을 위한 각종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장애인 체육 활성화 일환으로 지역 장애인팀 창단을 위해 적극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충주시 주덕읍 중원산업단지에 소재한 ㈜천보가 첫 민간 장애인 보치아 실업팀을 창단했다.

㈜천보 이동호 전무이사는 시 정용훈 문화체육국장과 충주시장애인체육회 이덕환 사무국장 등 관계자들을 회사로 초청해 창단 진행 상황을 설명하고 새로 영입한 3명의 선수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충주시장애인체육회와 보치아 선수들을 위해 훈련장과 지도자, 선수 훈련 등 모든 업무를 적극적인 지원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선수들은 충주시 보치아 구장에서 훈련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는 장애인고용 관련 사항을 지원한다.

이상율 대표이사는 “장애인 체육선수들이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소식을 듣고 지역사회에 공헌할 기회라고 생각해 창단을 결정했다. 선수들이 다른 걱정 없이 보치아선수로서의 꿈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흥수 체육진흥과 체육진흥팀장은 “여건이 어려운 장애인 체육선수들을 위해 큰 결정을 해주신 이상율 대표이사님과 임직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민간의 장애인 체육선수 고용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천보는 2차전지, 반도체 등 관련 첨단기술을 보유한 우량기업으로 사회공헌 사업일환으로 이번 보치아팀 창단을 통해 지역 장애인스포츠 활성화와 지역 스포츠발전에 큰 역할이 기대되고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