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밭대, 대전세종충남 경제단체협의회와 산학협력 방안 모색

입력 2021-10-22 14:37 | 수정 2021-10-24 20:44

▲ 한밭대학교와 대전세종충남 경제단체협의회는 지난 20일 지역 산학협력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고 양 기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했다.ⓒ한밭대

한밭대학교는 최근 대전세종충남 경제단체협의회와 산학협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지역 산학협력 활성화와 성과 창출 및 지역기업의 지역인재 채용제도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과 향후 긴밀하고 실제적인 산학협력을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는 대전세종충남 경제단체협의회 정태희 회장(대전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하여 약 10명의 임원이 참석했으며, 한밭대 최병욱 총장, 최종인 산학협력부 총장, 우승한 산학협력부단장, 운영지원실장, 산학협력중점교수 등 대학 관계자가 함께했다.

대전세종충남 경제단체협의회는 지역인재와 기술, 교육 등을 연계해 지속적인 산학협력 교류를 추진할 것을 희망하고, 회원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할 수 있는 시발점이 되기를 기대했다.

신산업특화 전문인력 양성 인프라와 교육과정 등을 살피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한밭대학교의 역량과 노력에 깊은 인상을 받았다고 전했다.

정태희 회장은 “대학교수님들의 기술지도 등 양 기관 간의 인적교류와 교육 등의 연계가 필요하며, 지역인재들의 지역기업 선호도를 높이기 위한 상호 간의 지속적인 협의가 이루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병욱 총장은 “기업이 원하는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자발적 멘토링 프로그램이나 산학 장학생 제도 등 기업이 필요로 하면 언제든지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한밭대는 연구 및 교육 등의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외 고객 요구를 찾아 이를 해결 가능한 차별화된 모델로 연계하는 잉크(INC) 기반의 산학협력을 지속해서 확대할 예정이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