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김태성 대덕구의회 의장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사태촉구 1인 시위”

“기초이원 비하 발언…야당 대표 자질 의심”

입력 2021-10-21 14:34 | 수정 2021-10-22 12:09

▲ 대전 대덕구 김태성 의장이 21일 서울 국회의사당과 국민의힘 중앙당사 앞에서이준석 당 대표의 즉각적인 사퇴를 촉구하는 1인 시위를 하고 있다.ⓒ사진 김태성 의장

대전 대덕구의회는 21일 김태성 의장이 서울 국회의사당과 국민의 힘 당사앞에서 기초의원 비하 발언을 한 국민의 힘 이준석 당 대표의 즉각적인 사퇴를 촉구하는 1인 시위를 했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가 전국 기초의원들 대부분 동네 유지처럼 술 마시다가 공천됐다고 운운하는 비하 발언을 했다”며 “제1야당의 당 대표의 자질이 의심된다”고 성토했다.

이어 “평소 전국 기초의회 의원들은 선량하게 지역사회를 위해 어렵고 힘든 일에 앞장서서 헌신 봉사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장은 “기초의원 모두를 불법과 편법을 저지르는 범죄자로 취급한 망언을 한 이준석 당 대표는 즉각적인 해명과 사과는 물론 당 대표 직위에서 즉각 사퇴할 것”을 촉구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