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논산시, 김장철 대비 ‘강경 젓갈 판매업소’ 합동 단속

입력 2021-10-06 16:11 | 수정 2021-10-07 14:12

▲ 논산시청 전경.ⓒ논산시

충남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김장철을 대비해 오는 22일까지 강경 젓갈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시는 특사경·위생지도팀과 도·시군 교차단속반을 꾸려 강경 젓갈 판매업소에 대해 불법·부정 유통 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에 나선다.

주요 점검 내용은 △수입산을 국산으로 판매하는 행위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고 판매하는 행위 △유통기한 변·위조 행위 △미신고 제조·가공·소분 판매행위 등이다.

적발된 업소는 관련 법령에 따라 처벌과 행정처분 등의 조처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소비자가 강경 젓갈을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식품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