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서 '2024 논산 농식품 해외 박람회' 세계무대 확장
  • 백성현 충남 논산시장.ⓒ논산시
    ▲ 백성현 충남 논산시장.ⓒ논산시
    충남 논산시는 백성현 시장이 13일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2024 논산시 농식품 해외 박람회'에 참석하기 위해 출국한다고 7일 밝혔다.

    태국 방콕시 시암파라곤에서 열리는 이 박람회는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사흘간 진행된다.

    판촉 행사는 18일까지 이어질 예정이다.

    앞서 시는 민선 8기 첫 해외 방문으로 작년 2월과 3월 태국과 베트남 등에서 3800만 달러(한화 약 500억 원)의 대규모 수출 협약을 성공적으로 체결한 바 있다. 

    같은 해 9월에는 논산시-방콕시 간 농식품 해외 박람회 공동 개최 협약을 이뤄냈다.

    이 박람회가 열리는 방콕의 대표적인 관광지인 시암파라곤은 매년 수천만 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이곳에서 논산 농산물의 인기를 실감하게 된다. 

    행사는 논산시의 농식품 홍보전시관, 관광홍보관, 방콕시 홍보관 등 5개의 전시부문과 14개 체험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문화 교류의 장으로는 한-태 전통무용 콜라보 공연, 태권도 시범단 공연, 전통혼례 시연, 태국 전통문화공연, K-POP 커버댄스 경연대회 등이 열린다.

    시는 이 기간에는 태국의 인플루언서의 라이브 상거래를 통해 현지인들의 관심을 끌고, SNS를 통해 농산물을 홍보할 계획이다. 

    아세안 주요국의 해외 바이어 초청 행사와 수출 협약식도 한다.

    백성현 시장은 "논산의 농산물은 이제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에서도 주목받고 있다"며 "논산세계딸기산업엑스포를 통해 전 세계에 지역 농특산물을 홍보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