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평창군, 봉평장서 산양삼 등 청정 ‘임산물 홍보’

입력 2021-11-28 09:40 | 수정 2021-11-28 18:35
강원 평창군이 지역의 대표 5일장인 봉평장과 유관기관(소방서), 터미널 등을 찾아 산양삼을 비롯한 지역 청정 임산물로 만든 먹거리 제품 홍보에 나섰다.

27일 군에 따르면 군은 100만 원 상당의 산양삼 두유와 오미자 액상차를 준비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을 위로하고 ‘평창산양삼특구’ 홍보를 통해 관내 산양삼 재배농가에 도움을 주자는 취지로 이 같은 홍보활동을 진행했다.

이성모 산림과장은 “평창군은 산양삼 등 지역을 대표하는 청정임산물 홍보를 지속해 지역 임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나아가 임산물 재배농가의 소득 증대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아울러 가을철 산불예방에 협조해 주신 평창군 주민들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