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남119광역기동단 ‘최우수기관’ 표창

천안 태양산업 화재진압 등 368건 재난현장 출동…인명·재산보호 ‘앞장’

입력 2015-12-17 13:35 | 수정 2015-12-17 17:04

‘최고 영웅소방관’ 배기만 소방경 배출 ‘쾌거’

   

충남소방본부(본부장 한상대) 119광역기동단이 발대 1년 만에  2015년 최고 영웅소방관을 배출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국민안전처로부터 공로패와 500만원의 시상금을 수상했다.

도 소방본부는 지난 1월 늘어나고 있는 중·대형 및 특수재난에 대한 대응력 강화를 위해 기존 소방항공구조구급대와 서산 화학구조대를 통합한 도 단위 광역 긴급대응전문 조직인 119광역기동단을 발대하고 근무에 들어갔다.

119광역기동단은 재난대책팀, 구급팀, 구조팀, 기동대 등 4개팀·39명의 인력으로 편성돼 있으며 이 가운데 특히 기동대는 이번에 최고 영웅소방관으로 선정된 배기만 소방경을 포함해 내로라하는 정예 구조대원 27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들은 천안 태양산업 화재진압 등 368건의 크고 작은 재난현장에 출동하는 등 소중한 도민의 인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앞장서 왔다.

권주태 도 119광역기동단장은 “발대 1년만에 2015 최고 영웅소방관을 배출한 최우수 기관에 선정된 것은 직원 모두가 단합해 이룬 쾌거”라며 “앞으로도 도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전담조직으로 역할을 완벽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