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공주시, 드림스타트 사례관리대상 아동 발굴 추진

만 12세 이하 공평한 출발 기회 맞춤형 복지서비스

입력 2023-01-25 10:55 | 수정 2023-01-25 14:28

▲ 드림스타트 사례관리대상 아동 발굴 관련 자료 사진.ⓒ공주시

충남 공주시는 취약계층 아동과 가족의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드림스타트 사업 신규대상자 발굴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공주시 드림스타트 사업은 취약계층 가정의 만12세 이하 아동이 공평한 출발 기회를 얻도록 개별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해 행복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 아동복지사업이다. 

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정의 자녀와 가족으로 아동 발달과 성장에 도움이 필요하면 해당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드림스타트로 연락하면 된다. 

신청자는 전담 아동통합사례관리사가 가정방문을 통해 초기상담 및 생활실태 조사 후 사례회의를 거쳐 대상자로 선정된다.

선정된 대상자는 양육환경과 아동발달 단계에 따라 맞춤형 통합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아동친화드림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재겸 여성가족과장은 "드림스타트 대상자를 적극적으로 발굴, 지원해 취약계층 아동이 든든한 사회구성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149가구 212명의 대상자에게 기초학습향상, 한방치료, 축구교실, 과일 후원 등 64개의 통합복지서비스를 제공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