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강원서 8일 강릉아산병원 직원 등 ‘28명 확진’

원주 14명·춘천 4명·강릉 3명·속초 2명·양양 2명 등 발생

입력 2021-10-09 11:18 | 수정 2021-10-11 16:31

▲ ⓒ뉴데일리 D/B

강원에서 지난 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28명이 추가 확진됐다.

도에 따르면 9일 0시 기준 원주 14명을 비롯해 춘천 4명, 강릉 3명, 속초 2명, 양양 2명, 횡성‧영월‧고양 각 1명 등 28명이 추가 발생했다.

원주에서는 지역감염(자가격리 중 확진 포함) 10명, 감염경로 조사 중 4명이 추가 확진되면서 누적 확진자는 1539명(사망 6명), 격리 치료 188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확진자 중에는 강릉아산병원 행정실 직원이 1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되면서 직원 등 밀접 접촉자 PCR 검사를 받았다.

속초에서는 모친의 전파로 10대 미만 자녀 2명이 감염됐고, 태백에서는 역시 모친의 전파로 영아(3세) 1명(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이 추가 감염되는 등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했다.  

한편 강원 누적 확진자는 6754명, 격리 치료 382명, 자가격리자 2427명으로 폭증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