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18일 강원서 원주 대형마트‧동해 외국인 등 40명 ‘감염’

동해 18명·속초 7명·원주 6명·양양 3명·정선 2명 등 발생

입력 2021-08-19 09:22 | 수정 2021-08-20 16:10

▲ ⓒ뉴데일리 DB

강원에서 18일 원주 대형할인점‧동해 외국인 근로자 감염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화진자 40명이 무더기로 발생하며 좀처럼 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강원도는 19일 0시 기준, 동해에서 18명의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한 것을 비롯해 속초 7명, 원주 6명, 양양 3명, 정선 2명, 춘천‧횡성‧고성‧양구 각 1명 등 총 40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동해에서는 지난 17일 강릉 908번과 접촉한 13명(동해 473~484번)이 무더기로 확진된 데 이어 18일 외국인 노동자 등 18명이 무더기로 감염됐다. 

동해 누적확진자는 487명, 격리 치료 52명, 사망 5명이다.

속초에서도 서울 중랑구 확진자 1명을 비롯해 기존 확진자 등과 접촉해 7명이 감염됐다. 

속초 누적확진자는 418명, 격리 치료 62명, 사망 14명이다. 

춘천에서는 A 대형할인점에서 전 직원 대상 전수검사에서 판매원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자 19일까지 이틀간 영업을 중단하는 등 확진자가 속출했다. 

한편 강원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5041명, 격리 치료 380명, 자가 격리 3147명으로 나타났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