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한국조폐공사 신입사원 50명 선발

일반 42‧전문 5‧고졸전형 3명…원서접수 12~19일

입력 2019-03-04 12:52 | 수정 2019-03-05 13:22

▲ ⓒ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가 2019년 신입사원 50명을 모집하기로 하고 12일부터 원서를 접수한다.

4일 한국조폐공사에 따르면 신입사원 채용 인원은 50명이며 일반전형 42명(장애인 3명 포함), 전문전형 5명, 고졸전형 3명이다. 

원서접수 기간은 오는 12일부터 19일까지다.

조폐공사는 임용일 이후 3개월 이내의 인턴과정을 거쳐 근무성적 등 평가를 통해 48명(채용인원의 96%)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며, 채용 직무범위와 전형방법, 임용조건 및 채용일정, 원서접수 방법 등은 홈페이지의 채용공고에서 확인하면 된다.

신입직원 선발은 1차 서류전형, 2차 필기전형, 3차 직무역량면접 및 인성검사, 4차 조직적합성 면접 등 총 4차의 전형으로 진행되며, 이 가운데 2차 필기전형 시험은 오는 30일 치러진다. 

조폐공사는 NCS(국가직무능력표준) 기반의 직무 필수요소 중심 채용 방식과 입사지원자에 관한 일체의 인적사항 정보가 배제된 블라인드 전형을 통해 입사지원자의 직무수행 역량만을 평가, 인재를 선발할 방침이다.

공사는 장애인 고용확대를 위해 별도전형으로 3명을 채용하고, 신입직원의 35% 이상을 비수도권 지역인재 채용목표제를 통해 채용키로 했다.

조용만 조폐공사 사장은 “‘세계 최고의 조폐‧인증‧보안 서비스 기업’이라는 비전 달성에 함께 할 창의적이고 유능한 청년 인재가 많이 지원하길 바란다”며 “공정하고 직무능력 중심의 채용문화가 정착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