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세종시, 한글사랑 도시 기반 ‘한글진흥담당 신설’

입력 2021-03-03 10:46 | 수정 2021-03-04 12:20

▲ 세종시가 한글사랑도시 기반 조성을 위해 한글진흥 전담조직 격인 '한글진흥담당'을 신설했다.ⓒ이길표 기자

세종시는 한글사랑도시 기반 조성을 위해 한글진흥 전담조직 격인 '한글진흥담당'을 신설했다고 3일 밝혔다. 

한글진흥담당은 문화체육관광국 교육지원과 내 조직으로 앞으로 한글·국어진흥과 관련한 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시는 2014년 1월 '세종시 한글사랑 지원 조례' 제정을 시작으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한글진흥 관련 정책을 추진해오고 있다. 

지난해 고려대학교 세종산학협력단과 '2020 한글사랑 5개년 추진계획'을 수립했다.

올해부터는 이를 발판 삼아 한글진흥정책을 본격화한다. 

2020 한글사랑 5개년 추진계획은 '시와 시민이 함께 만드는 한글사랑 도시 세종'을 목표로 한글사랑 동아리 운영, 한글 특화 축제 개최, 한글 관련 관광상품 개발 등 다양한 정책·사업을 담고 있다. 

이춘희 시장은 "세종대왕의 얼을 계승한 우리 세종시에서 한글진흥정책 추진은 큰 의미를 갖는다"며 "한글도시의 기반을 만드는 과정 전반에 걸쳐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