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백제문화단지서 4~6일 어린이날 대잔치

충남도, 공연·체험·놀이 등 풍성

입력 2019-05-06 04:26

▲ 백제문화단지에서 4~6일 개최되는 어린이날 대잔치 프로그램.ⓒ충남도

충남도가 5월 가족의 달을 맞아 부여군 소재 백제문화단지에서 4∼6일 어린이날 대잔치를 개최한다. 

2일 충남도에 따르면 이번 어린이날 대잔치에서는 어린이와 가족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체험거리와 볼거리를 마련한다. 

유료 체험으로는 백제 와당 토기, 백제 계백 장군 활, 전통 탈 만들기가 있으며, 6일에는 드론 날리기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연꽃 만들기, 버블체험존, 페이스 페인팅, 키즈 라이더, 풍선 증정 이벤트 등은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또 대잔치 첫날인 4일에는 비보잉 공연이, 5∼6일에는 외줄타기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백제문화단지에서는 백제 의상 및 어좌 체험과 국궁, 느린우체통, 소망의 종, 역사 애니메이션 상영 등 상시 운영 프로그램도 만날 수 있다. 

도 문화정책과 백제문화단지팀 유종하 주무관은 “어린이와 가족들이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하고 풍성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도시인 부여 백제문화단지에서 백제시대의 아름다운 왕궁을 보며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제문화단지 어린이날 대잔치와 관련한 문의는 백제문화단지 누리집과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