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대,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展 독립영화부문 ‘대상’

영화영상학과 장편영화 ‘계절과 계절사이’ 수상작 선정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0.05 09:07:23

▲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 포스터. ⓒ롯데컬처윅스

한국영상대학교 영화영상학과가 제작한 장편영화 ‘계절과 계절사이’가 제7회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 독립영화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은 지난 7월 9~25일까지 17일간 566편의 시나리오와 20편의 독립영화 작품이 출품됐으며 흥행성, 독창성 및 참신성, 작품완성도, 제작가능성 등을 고려한 영화계 주요 인사들의 공정하고 객관적인 심사를 거쳐 수상작을 선정했다.


▲ 장편영화 ‘계절과 계절사이‘ 포스터.ⓒ영상대

장편영화 ‘계절과 계절사이’는 지방 도시로 이사를 한 해수(배우 이영진)가 카페를 열어 새로운 삶을 시작하게 되면서, 해수에게 호감을 가진 아르바이트 여고생 예진(배우 윤혜리)이 고백을 한 후, 일어나는 이야기가 기본 줄거리이다.

성편견에 대한 도전적인 퀴어 영화로 배우들의 뛰어난 연기와 안정적인 연출로 높은 점수를 받아 대상에 선정됐다.

이번 대상 수상과 관련, 영화영상학과 김형두 교수는 “학생들이 스스로의 힘으로 완성한 순수학생 창작 작품이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지난번 부산국제영화제 초청에 이어 롯데 크리에이티브 공모전에서 수상할 정도로 우리대학 학생들의 영화제작 능력과 작품완성도의 수준이 굉장히 높아졌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