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정무→문화체육부지사’ 직책명 ‘교체’

1일부터 변경…정무에 문화·예술·체육·관광 업무 수행

김정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0.01 09:29:23

▲ ⓒ충남도

1일부터 충남도 정무부지사 직책이 문화체육부지사로 명칭이 바뀐다.

30일 충남도에 따르면 이번 직책명 변경은 ‘문화·예술을 중시하는 품격 있는 도시 구현’과 ‘도민들의 문화·예술 향유 확대’ 등 도지사의 정책적 의지를 반영하고, 내·외부 전문가 자문을 통해 결정했다.

법적 근거는 최근 도의회 임시회 때 ‘행정기구 및 정원 운영에 관한 조례’에 직책명 변경을 반영하며 마련했다.

이에 따라 나소열 부지사는 1일부터 ‘문화체육부지사’라는 공식 직함을 갖고 도의회 관련 업무를 비롯한 정무 분야 사무, 언론 및 홍보 관련 사무 등 기존 정무부지사 고유 사무와 함께, 문화·예술·체육·관광 분야 사무를 추가 수행하게 된다.

도 자치행정과 조직관리팀 박선욱 주무관은 “문화체육부지사 직책명은 정신적 측면이 큰 문화와 신체적 측면인 체육을 통합해 전체를 아우를 수 있는 명칭으로, 도가 지향하는 점을 상징적으로 보여주고 있다”고 직책명 변경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충청권 광역단체인 대전시와 충북도, 세종시 모두 정무부지사 직책명으로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