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조폐공사-연구특구재단, ‘업무협약’…지역사회 발전 기여

지창업생태계·사회적 경제활성화… 소셜벤처 공동 육성

입력 2019-10-08 17:13

▲ 한국조폐공사가 7일 대전 본사에서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업무협약(MOU)을 가졌다.ⓒ한국조폐공사

한국조폐공사가 7일 대전 본사에서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과 지역 창업생태계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크라우드 펀딩 지원 사업을 통한 소셜벤처 투자유치 및 공공구매 △창업생태계와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원사업 발굴 및 수행 등을 목표로 양 기관간 유기적 협력체계를 강화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다. 

크라우드 펀딩(Crowd funding)은 사업에 필요한 자금을 대중(Crowd)으로부터 조달(Funding)하는 것을 뜻한다. 

이에 따라 두 기관은 ‘더 신뢰할 수 있는 사회를 위한 가치 있는 동행’을 슬로건으로 크라우드 펀딩 지원 사업을 공동으로 진행, 위변조방지 및 보안‧인증 등 조폐공사의 업(業)과 유관한 분야의 벤처기업을 오는 13일까지 모집한다. 

선정된 벤처기업은 조폐공사 협력은행 대출 시 금리 혜택, 마케팅 콘텐츠 제작 및 홍보, 관련기술 자문 등의 지원을 받게 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준정부기관인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연구개발특구 육성사업의 효율적 추진이 주요 임무로, 기술사업화와 창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에 힘쓰고 있다.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재단과의 협업을 통해 역량 있는 벤처기업 등에 실효성 있는 지원이 이뤄지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창업생태계 활성화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등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