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학교비정규직노조, ‘임금협상’ 성사

정액급식비·직종별 수당 인상 등 ‘주요내용’ 합의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9.01.05 01:20:31

▲ 세종시교육청이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과 임금협약을 체결하고 최교진 교육감(사진 오른쪽)과 박금자 위원장(사진 왼쪽)이 협약서를 들어 보이고 있다.ⓒ세종시교육청

세종시교육청이 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과 3일 임금협상을 마쳤다.

이번 임금협약은 지난해 9월부터 전국 시⋅도교육청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 간 집단교섭과 시도교육청별 개별교섭으로 진행됐다.

임금협약의 주요 내용은 △기본급 2.6% △근속수당 월 2500원(1년 근속 시 월 3만 원 ⇒ 월 3만 2500원, 이후 1년마다 3만 2500원 추가 인상) △상여금 연 10만 원(80만 원⇒90만 원) △정액급식비 월 5만 원(월 8만 원⇒월 13만 원)을 인상했다.

또한 직종별 수당은 △영양사 면허가산수당(월 8만3500원⇒월 9만1700원) △사서·전문상담사·교육복지사·특수교육실무사·행정실무원 특수업무수당(월 3만 원⇒월 5만 원) △간호사 특수업무수당(월 2만 원⇒월 5만 원)을 인상했다.

특히 △교무행정사 행정실무수당(월 5만 원), △조리사, 조리실무사 위생수당(월 3만 원), △초등돌봄전담사, 특수학교통학차량안전요원 행정실무수당(월 2만5000원)을 신설했다.

최교진 교육감은 “이번 임금협약은 노·사간 입장 차이가 컸지만  상호 신뢰와 존중하는 마음으로 상생하는 노사 문화정착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상생과 협력의 노사관계가 지속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