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건설공사기본계획 고사…2021년 준공 목표

대전국제전시컨벤션센터 건립사업 본격 착수

김민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5.18 13:13:26

▲ ⓒ대전시

대전시가 15일 건설공사기본계획을 고시하고 국제전시컨벤션센터 건립사업이 첫발을 내디뎠다.

18일 시에 따르면 시는 올해 3월 행정자치부의 중앙투자심사 통과 이후 4월 최초 투입 예산 10억원을 편성했으며 본격적인 사업 착수에 들어갔다.

건립사업은 유성구 도룡동에 위치한 대전무역전시관 부지에 총사업비 954억원을 들여 전시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현재 무역전시관은 1993년 대전엑스포 당시 지어진 창고형 임시건물로 시설 노후에 따라 철거하고 대규모 다목적 전시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정재용 시 국제협력담당관은 “이번 건립사업으로 기존의 회의시설인 대전컨벤션센터(DCC)와 더불어 중부권 최대의 MICE산업 인프라를 갖추게 될 것”이라며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제반 행정절차 이행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