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NH충북농협, 충주무예마스터십 지원 ‘동참’

편의물품 1만6000 세트 등 지원… 13일 조직위와 후원 협약

입력 2019-08-14 14:23

▲ NH충북농협이 충주무예마스터십을 후원하기로 하고 13일 조직위원회와 협약을 맺었다.ⓒ충북도

NH충북농협이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충주무예마스터십) 성공을 위한 지원에 동참했다.

NH충북농협은 13일 충주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조직위)와 후원 협약을 맺었다.

이날 충북도 도지사 집무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시종 조직위원장과 김태종 NH농협 충북지역본부장, 태용문 충북영업본부장, 황종연 충주시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NH충북농협은 대회기간 경기장을 찾은 관람객들에게 나누어 줄 6000만원 상당의 생수, 음료수, 빵, 초코바, 일회용 우의 등 편의물품 1만6000세트를 지원한다. 이에 조직위는 협찬사 명칭을 표상물과 경기장 내 광고물에 명기할 예정이다.

김태종 충북지역본부장은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는 세계 속 충북의 위상을 한 단계 도약시킬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충북의 5000여 농협 임직원 모두가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시종 조직위원장은 “도농 교류와 농촌 경제 활성화의 중심에 서있는 대한민국 대표 금융기업인 NH충북농협의 지원으로 관람객들에게 편의물품을 지원할 수 있게 된 만큼 충주무예마스터십을 반드시 성공적인 대회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무예마스터십은 오는 30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다음 달 6일까지 충주지역에서 100개국 40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할 예정이다. 국제경기연맹총연합회(GAISF), 문화체육관광부, 외교부, 대한체육회 등이 후원하는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