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충북도당 ‘신년 인사회’, 당권주자들 대거 참석

엄태영 도당위원장 “문 정권의 정책 심판해 도민께 사랑받자”

박근주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9.01.10 10:57:14

▲ 9일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은 청주 S컨벤션에서 2019 신년 인사회를 개최하고, 내년 총선에서의 승리를 다짐했다.ⓒ자유한국당 충북도당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이 9일 청주 S컨벤션에서 신년 인사회를 열고 내년 총선에서의 승리를 다짐했다.

이날 엄태영 충북도당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문재인 정권의 어설픈 정책을 제대로 심판해 국민과 도민에게 사랑받는 정당으로 거듭나자”며 “다가오는 21대 총선 준비를 위해 당원 모두가 단합해 새로운 희망을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당권 도전에 대한 의지를 보이고 있는 정우택 의원도 당원들의 지지와 성원을 강조했다.

정 의원은 “새해에는 새로운 희망이 있다. 전당대회에서 새로 선출되는 지도부는 야당다운 야당, 보수의 대통합, 공명정대한 공천 혁명을 통해 새로운 21대 국회를 구성하고 국민들께 희망을 주어야 한다”며 “이 과정에 당원 동지 여러분들의 지지와 성원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당권에 도전할 것으로 예상되는 김문수 전 경기지사와 심재철·정진석·김진태·조경태 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들 외에 박덕흠 중앙당 비상대책위원, 경대수 의원을 비롯한 당협위원장, 조길형 시장, 류한우 군수, 당 소속 광역·기초의원, 당원 등 300여명이 모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