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 최고기온 31도까지…열대야 현상

[충청날씨] 17일 충청지역 장맛비…무더위도

김정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7.16 17:17:19
16일 오전 집중호우로 충북 청주 무심천 꽃다리가 불어난 물로 위험수위까지 올라오고 있다. 그러나 무심천은 이날 오후 장맛비가 소강상태를 보이면서 범람위기를 넘겼다.ⓒ김정원 기자

 

17일 충청지역의 날씨는 장맛비가 간헐적으로 이어지겠으며 낮 최고기온이 31도까지 올라가는 등 비교적 무덥겠다.

16일 대전기상청에 따르면 충청지역의 날씨는 가끔 흐리고 장맛비가 내리겠으며 오후부터 그치겠다.

대전‧세종‧충남지역의 아침최저기온은 23~25도, 낮 최고기온은 28~31도의 분포를 보이면서 장맛비로 습도가 높고 상당히 무덮겠다.

또한 충북지역의 날씨는 구름 많고 충북중북부 지역에는 오후 소나기가 곳곳에 내리겠다. 아침최저기온은 22~26도, 낮 최고기온은 30~31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특히 충북지역은 낮 최고기온이 30도 이상으로 무덥겠고, 일부지역에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대전기상청은 16일 오후 9시를 기해 세종과 충남 천안지역에 호우주의보를 발령했으나 이날 오후 해제했다.

한편 16일 오전 청주지역에 시간당 91.8㎜(강우량 289.9㎜)의 물 폭탄이 내렸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