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구제역 전국 최고 대응…전국 1위

농축산검역본부 ‘가축질병 방역관리 평가’…백신 항체 양성률 ‘최고’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1.10 12:10:32
▲ 충남도 청사 전경.ⓒ충남도

 

충남도가 농림축산검역본부서 실시한 ‘2017년도 전국 지자체 가축질병 방역관리 평가’에서 구제역 분야 1위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방역 관리 우수 지자체에 대한 포상을 통한 악성가축전염병 발생 예방을 위해 전국 시·도를 대상으로 구제역과 AI 분야로 나눠 진행했다.

구제역은 △돼지 구제역 백신 항체 양성률 △항체 양성률 상승도 △구제역 발생 현황 등의 항목을 합산해 평가했다.

구제역 방역 전국 1위에 오른 도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돼지가 사육되는 양돈 밀집 지역임에도 불구하고, 전국에서 가장 높은 백신 항체 양성률을 유지하고 있는 점에서 호평을 받았다.

또 높은 항체 양성률을 바탕으로 2016년 4월 이후 현재까지 구제역 비발생을 유지하고 있는 점도 높은 평가를 얻었다.

박병희 도 농정국장은 “구제역 방역 전국 1위 성과를 이어갈 수 있도록 철저한 예방백신 접종과 소독 관리강화를 통해 구제역이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며 “각 축산농가들도 악성 가축 전염병 예방을 위해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도는 지난해 11월 실시된 전국 구제역·AI 가상 방역훈련 평가대회에서 전국 2위를 차지해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받았으며, 12월에는 전국 가축 방역시책 평가에서 3위를 차지한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