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내년 예산 3조2637억 ‘편성’…올해比 7.7%↑

유아및초중등교육 3조667억·평생및직업교육 55억·교육일반 1915억 등

김동식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1.14 18:07:29
ⓒ충남도교육청

 

충남도교육청이 올해 본예산 대비 2342억원(7.7%) 늘어난 3조 2637억원 규모의 2018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도의회에 제출했다고 13일 밝혔다.

주요 예산을 보면 창의예술교육지원 23억원, 행복나눔학교 운영 34억원, 특성화고 교육 144억원 등이다.

또한 유아교육의 공공성 확대와 맞춤 특수교육 실현을 위해 학습준비물 지원 41억원, 학습 부진 학생 특별지도 12억원, 학비 지원 169억원, 누리과정 지원 1788억원 등 모두 3642억원을 편성했다.

이와 함께 ‘안전한 학교 조성’을 위해 인성교육지원 18억원, 통일·역사교육 10억원, 학생흡연 예방지도 19억원, 노후 교육환경 개선 1131억원 등 총 1700억원을 투자한다.

이밖에 학교운영비 지원 4484억원, 사립학교 재정지원 2355억원 등 모두 7968억원을 투자한다.

아울러 세출은 유아 및 초·중등교육에 3조667억원(94.0%)으로 1642억원이 증가했고, 평생 및 직업교육에 55억원(0.2%)으로 편성, 9억원을 증액했으며 교육일반에는 1915억원(5.8%)으로 691억원이 증액됐다.

또 세입은 중앙정부의 지방재정 지원 확대로 보통교부금이 증가했고 지방교육세 등 자치단체 법정 전입금 증가로 교육재정 여건이 개선될 전망이다.

한편 제출된 예산안은 도의회 교육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를 거쳐 다음달 15일 폐회하는 제234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