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제천시-유유제약, 제천공장 증설 ‘투자협약’…70억 규모

4일, 코로나 위기 속 연이은 투자유치…민선7기 투자유치 2 조원 달성 ‘청신호’

입력 2021-08-04 14:06 | 수정 2021-08-05 14:33

▲ 제천시가 4일 제1산업단지 입주기업인 ㈜유유제약과 70억 원 규모의 제천공장 증설 투자협약을 가졌다. ⓒ제천시

충북 제천시가 4일 제1산업단지 입주기업인 ㈜유유제약과 70억  원 규모의 제천공장 증설 투자협약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상천 제천시장, 유일상 제천시의회 부의장, ㈜유유제약 유원상 대표이사 등 1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유유제약은 1941년 창립 후 ‘인류의 건강 증진과 삶의 질 향상 ’이라는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다양한 의약품을 선보인 80년 전통의 제약회사로, 2006년 제천 제1산업단지로 생산 공장을 이전하며 지역 내 일자리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 지역 대표기업이다.

이번 투자협약은 유유제약이 우수 의약품 생산 증대를 통한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코로나19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제천 공장 내 70억 원을 투자해 1176.19 ㎡ 규모의 제천공장을 증설할 계획이다.

내년 5월까지 GMP(의약품 제조 품질관리 기준)에 적합한 품질관리용 분석기와  완제의약품 보관 및 유통관리를 위한 첨단 설비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유원상 대표이사는 “이번 증설 투자결정이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을 함께 이뤄내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제천시와 상호 밀접하게 협력해 서로의 발전에 밑거름이 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상천 시장은 “코로나19로 기업의 투자가 위축된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유유제약의 투자 결정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유유제약이 기업과 지자체와의 상생협력 파트너십 롤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글로벌기업으로 성장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제천시는 이달 중 3개 기업과 제3산업단지 투자협약을 가질 예정으로, 제3산업단지 100% 분양에 속도를 더하고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