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천안서 101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또 나와

30대 남성, 25일 확진판정 천안의료원서 격리 치료

입력 2020-03-26 12:07 | 수정 2020-03-27 15:17

▲ 천안지역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천안시

충남 천안에서 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26일 충남도에 따르면 천안 서북구 거주 30대 남성이 콧물 등의 증상으로 지난 25일 천안시 서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 검사한 결과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천안의료원에서 격리 치료중인 이 남성은 현재 역학조사 중이다.

이로써 충남에서는 124번째, 천안에서는 101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한편, 천안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지난달 25일 3명이 첫 발생한 데 이어 24일 19명의 발생으로 최대 정점을 찍은 뒤 지난 9일 이후에는 간헐적으로 감염자가 발생하고 있다.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은 “천안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총 확진자 101명 중 격리 치료 37명, 검사중인 사람이 299명”이라며 “이중 완치 퇴원한 사람은 64명, 9440명은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