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남 문화체육부지사에 이우성 문체부 ‘종무실장’

양승조 지사, 13일 내정 발표…“문화·체육 현안 추진 적임자”

입력 2020-01-13 11:31 | 수정 2020-01-13 23:40

▲ 이우성 충남도 문화체육부지사.ⓒ충남도

충남도 문화체육부지사로 이우성 문화체육관광부 종무실장이 임명됐다.

양승조 지사는 13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민선7기 중반, 도정 핵심 가치를 함께 실현해 나아갈 두 번째 문화체육부지사로 이우성 실장을 내정했다”고 밝혔다.

양 지사는 이 내정자에 대해 “30여 년 간 중앙부처에서 일해 온 문화·예술·체육·관광 분야 전문가다. 지방정부와 중앙부처 간 가교 역할은 물론, 자치분권 강화 등 현 정부의 기조에 부응하는 정책 추진이 가능한 분”이라며 인선배경을 설명했다.

양 지사는 특히 이 내정자가 “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및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성공 개최는 물론, 안면도 관광지 개발 사업 등 산재한 현안 사업을 풀어가고 성과를 낼 수 있는 적임자”라며 “역량 있는 분을 모시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 내정자는 문체부에 근무하며 쌓아 온 정치·종교·문화·예술계 등과의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충남도정의 정무적인 업무를 수행하는 것은 물론, 문화·예술 분야 도정 성과 창출과 충남의 미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과제 발굴에 집중하며 도민 소통, 도정 홍보를 위한 언론기관 협력 등 대외 정책 지원 활동에도 힘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경남 의령 출신으로 대구 성광고와 연세대 행정학과를 졸업한 이 내정자는 미국 콜로라도주립대에서 행정학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제32회 행정고시를 통해 1989년 문화체육관광부에서 공직을 시작한 이 내정자는 2009년 일반직고위공무원에 임명돼 종무실장, 문화예술정책실장, 문화콘텐츠산업실장, 국제관광정책관 등을 맡아 일했다.

이 내정자는 14일 임명장을 받은 뒤 별도 취임 행사 없이 업무에 들어간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