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세종시, 중소기업 창업 등 육성자금 ‘500억 규모’ 지원

창업자금·경영안정자금·경쟁력강화자금 등 연중 상시 접수

입력 2020-01-12 14:43 | 수정 2020-01-13 07:14

▲ ⓒ세종시

세종시가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동력을 마련키 위해 500억 원 규모의 ‘2020년 중소기업 육성자금’을 지원키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지원되는 자금은 △창업자금 70억 △경쟁력강화자금 150억 △혁신형자금 150억 △기업회생자금 10억 등으로 대출 금리는 2.0∼2.98% 수준으로 지원된다.

이와 함께 시는 자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대해 기업경영에 필요한 △경영안정자금(120억)도 지원하며, 2.0∼3.0%의 이자차액을 보상해 준다.

지원대상은 신청일 현재 세종시에 사업장을 둔 제조업, 지식서비스 산업 등의 중소기업이며, 업체당 최대 3∼20억 지원된다.

자금을 신청하려는 기업은 자금 소진 전까지 연중 상시로 접수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회산 기업지원과장은 “지난해 시행한 수혜기업 설문 결과 매출액 및 고용증가 등 긍정적인 효과를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관내 중소기업들이 안정적인 경영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속해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관내 기업에 2017년 319억, 2018년 385억, 2019년 407억 원의 자금을 배정하는 등 최근 3년간 지속적으로 배정규모를 확대해 왔으며, 지난해 총 1559건 11억3000만 원의 이차보전을 지원한 바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