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 지사 “올해 전국대비 충북경제 4% 달성해야” 강조

“관련기관과 협업해 구체적인 대책 마련하라” 지시

입력 2020-01-06 14:55 | 수정 2020-01-07 10:21

▲ 이시종 충북도지사.ⓒ충북도

이시종 충북도지사가 전국대비 충북경제 4% 목표 달성을 위해 직원들을 독려했다.

이 지사는 6일 경자년 새해 첫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며, 조직개편과 정기인사로 인한 업무혼선을 최소화하고 새로운 마음으로 ‘전국 대비 4% 충북경제’ 달성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4% 충북경제 달성과 관련 “2020년은 전국대비 충북 경제 4% 달성을 목표로 한 해”라며 “충북연구원과 충북테크노파크 등 관련기관과 함께 4% 달성을 위해 생산과 투자확대, 소비증진 등 필요한 경제활동을 계량화해 구체적인 목표를 제시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특히 올해 투자유치 목표를 12조 원으로 하고, 수출 목표를 농산물 7억 달러 포함 260억 달러로 목표를 상향 조정한다. 정부의 2030년 바이오헬스 세계시장 점유율 6% 달성 목표도 구호에 그치지 않도록 바이오와 화장품, 천연물 산업에 대한 현 주소를 정밀 진단해 구체적이고 실천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이 지사는 “각종 경제 활성화 방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며 “미중 무역 분쟁과 보호무역주의 확산 등 대내외 경제여건이 녹록치 않은 만큼 정기적인 회의를 통해 추진상황을 점검하라”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