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청주시, 올해 유망중소기업 6개사 선정

경영안정자금 융자·해외전시회 참가 지원 등 인센티브 제공하기로

입력 2020-01-06 09:47 | 수정 2020-01-07 10:33

▲ 청주시청 본관.ⓒ박근주 기자

충북 청주시가 2020 청주시 유망중소기업 6개 사를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선정된 업체는 △(주)코씨드바이오팜 △서진씨엔에스(주) △(주)에니아소프트 △(주)대운엘앤씨 △(주)미래이앤지 △삼보씨엠티 등이다.

시는 지난해 12월 2일부터 6일까지 신청기업을 접수한 뒤 이들 기업을 대상으로 성장성, 수익성, 안정성, 기술성 등에 대한 서류심사와 전문가로 구성된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이같이 결정했다.

시는 기업 활동 촉진을 위해 연매출액이 10억 원 이상이고 업종별 평균 부채비율을 초과하지 않는 제조업 또는 제조업 관련 서비스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 가운데, 기술·경영·판매력 등이 우수한 기업을 유망 중소기업으로 선정해 지원하고 있다.

이들 업체는 다음 달 20일 청주시 기업인의 날에 인증서와 인증현판을 받는다.

또 경영안정 자금 융자 신청 시 최대 3%까지 이자를 5년간 지원하고 해외시장개척단 파견 및 해외 전시회 참가 우선 지원, 중소기업 판로개척 및 기술개발 사업 우선 선정, 지방세 세무조사 유예 3년 등의 인센티브를 받는다.

김응오 기업지원과장은 “일본 수출 규제, 미·중 무역 분쟁 등 어려운 대내·외 경제 여건 속에서도 끊임없는 혁신과 노력으로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해주는 기업들에 감사드린다”며 “이번 유망 중소기업으로 선정된 업체를 포함한 지역 내 중소기업들의 지속 성장이 가능한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