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천안시, ‘일봉공원 민간공원조성사업 시행자’ 지정

일봉공원 주식회사, 민간공원 조성특례사업 ‘예치금 납부’ 완료

입력 2020-01-03 10:11 | 수정 2020-01-05 23:23

▲ 천안시청 전경.ⓒ천안시

충남 천안시가 일봉산 민간공원조성사업 시행자를 지정했다고 3일 밝혔다.

시는 일봉공원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 협약사인 ‘일봉공원 주식회사’가 지난달 27일 예치금을 납부하면서 사업시행자 지정 요건을 갖추게 돼 사업시행자로 지정 고시했다.

일봉근린공원은(일봉산) 도시계획시설로서 오는 7월 1일자로 공원에서 해제되는 일몰제 적용대상이다. 이에 시는 전체면적의 70%를 공원으로 확보하기 위해 민간공원조성특례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민간공원조성특례사업은 민간회사(일봉공원 주식회사)가 공원 전체면적의 70% 이상의 토지를 매입하고 공원을 조성해 시에 기부채납하고 30% 이하의 비공원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시는 도시공원 일몰제로 공원 전체가 해제됨으로써 무분별한 난개발을 방지하고 계획적인 개발을 유도, 최대한의 공원녹지를   확보하기 위해 주민편익시설과 공원을 동시에 조성하는 민간공원조성특례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박건서 산림휴양과장은 “도시공원 일몰제 위기 상황에서 70% 이상 공원면적을 확보할 수 있는 가장 현실적인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법과 규정에 따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양질의 공원을 조성해 시민의 품으로 돌려주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