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양승조 “도민 행복·충남 미래 위해 힘 모으자” ’

충남도, 시무식…도정 비전 공유하고 힘찬 새 출발

입력 2020-01-02 18:20 | 수정 2020-01-03 09:46

▲ 향승조 충남도지사가 2일 시무식에서 앞서 간부들과 함께 충남보훈공원 충혼탑을 참배하고 있다.ⓒ충남도

양승조 충남도지사는 2일 도청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8대 핵심과제를 심화·발전시키면서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는 2020년을 만들자”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신년인사에서 “2020년은 봄에 뿌린 씨앗들이 꽃을 피우고 열매를 맺을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하는 시점”이라며 “그동안 추진해 온 저출산·고령화·양극화의 위기 극복을 위한 각 분야 다양한 과제들이 도민의 실질적인 삶과 행복으로 이어지도록 세부 사업들을 차근차근 풀면서 가시적인 성과를 만들어가자”고 말했다.

이어 “저출산·고령화·사회양극화 등 우리 앞에 놓인 과제를 해결하고, 도민 행복과 충남의 미래를 위해 힘과 지혜를 모으는 한편, 충남의 장기 과제를 더욱 세밀하게 살피면서 미래 10년을 좌우할 전략과제 추진에 전념하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하자”고 밝혔다.

양 지사는 이와 함께 “스스로가 도지사라는 책임감을 갖고 열정과 사명으로 맡은 바 직무에 임해 달라. 서로 격려하고 힘을 주며 도민을 위해 한 마음 한 뜻이 돼 우리의 역량을 마음껏 발휘하자”고 덧붙였다.

시무식에 앞서 양 지사는 김용찬 도 행정부지사, 실·국·원·본부장과 함께 내포신도시 충남보훈공원 충혼탑을 찾아 새해맞이 참배를 갖고, 도민 안녕과 충남 발전을 기원했다.

한편 시무식은 특별공연과 간부 공무원 청렴 서약, 도정비전 홀로그램 퍼포먼스, 양 지사 신년인사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