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이춘희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 반드시 반영돼야”

한국당, 내년도 예산안 100대 문제사업 항목에 포함…24일 입장 밝혀

입력 2019-10-25 13:19

▲ 이춘희 세종시장.ⓒ세종시

이춘희 세종시장이  24일 자유한국당의 ‘내년도 예산안 100대 문제사업’에 국회 세종의사당 이 포함돼 사업에 차질이 우려됨에 따라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예산으로 반드시 반영돼야 한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논평을 내고 “내년 국회 세종의사당 설계비 10억원을 문제 삼는 것은 이치에 맞지 않는다”고 지적하면서 “여야를 떠나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꼭 필요한 예산”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국회의장이 서울에서 소재하기 때문에 국회차원에서 신중한 논의를 거쳐 꼭 반영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내년도 예산안 가운데 국회 세종의사당과 관련한 예산을 삭감한다는 방침이다. 이는 국회분원 세종 이전을 놓고 지역 간 논란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