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청날씨] 19일 한낮 30도↑…무더워

서해안 파고 0.5m~1.5m…항해‧조업선박 ‘유의’

입력 2019-08-19 07:30

▲ 대전 보라매공원.ⓒ뉴데일리 D/B

19일 충청지역의 날씨는 맑은 가운데 한 낮 30도까지 치솟는 등 무덥다.

다만 입추가 지나면서 한 낮에는 무더운 날씨를 보인 반면, 밤에는 벌써 선선한 가을바람이 불어 시원한 날씨는 보인다.

18일 대전기상지청에 따르면 대전‧충남‧세종지역의 날씨는 대체로 맑은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은 19~22도, 낮 최고기온은 28~30도가 예상된다.

충남북부‧남부앞바다의 파고는 0.5m~1.5m로 다소 높으니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유의해야겠다.

충북지역의 날씨도 대체로 맑은 가운데 한 낮에는 30도까지 기온이 오르는 등 무덥다.

아침 최저기온은 20~23도, 낮 최고 기온은 30도의 무더운 날씨를 보이겠으니 한 낮 야외활동은 가급적 자제할 필요가 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