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단양소방서 전덕재 소방장, ‘소방기술사’ 자격 취득

118회 정기 기술사 시험서 국가기술자격 최고 영예

입력 2019-08-14 14:12

▲ 단양소방서 매포119안전센터 전덕재 소방장.ⓒ단양소방서

충북 단양소방서 매포119안전센터 전덕재 소방장(41)이 최근 한국산업인력관리공단에서 시행한 ‘제118회 정기 기술사 시험’에서 국가기술자격 최고 영예인 ‘소방기술사’ 자격을 취득했다.

13일 단양소방서에 따르면 2009년 소방에 입문한 전 소방장은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틈틈이 전문역량 강화에 매진해 합격의 영광을 누리게 됐다.

‘소방기술사’는 소방시설 설계 등 소방전문기술 중 가장 높은 단계의 자격증이다.

화재위험으로부터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소방안전에 대한 규제대책과 제반시설의 검사 등 산업안전관리를 담당하는 전문 인력이다.

전 소방장은 “아직 소방기술사 합격이 믿기지 않는다면서도 기술사 취득을 하며 익힌 소방전문지식을 바탕으로 업무에 매진해 동료, 주민들과 함께 재난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