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맑은 공기로 안전하게 숨 쉬자”

충북도·도내 17개 대학·지속가능발전협의회, ‘에너지 줄이기’ 협약

입력 2019-06-13 15:14 | 수정 2019-06-13 17:48

▲ 충북도내 17개 대학 총장으로 구성된 ‘충북그린캠퍼스협의회’와 충북도, 충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13일 충북대에서 ’에너지 줄이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충북도

“맑은 공기로 안전하게 숨 쉴 수 있는 환경을 만듭시다.”

충북도내 17개 대학 총장으로 구성된 ‘충북그린캠퍼스협의회’와 충북도, 충북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13일 충북대 본부 5층 회의실에서 ’에너지 줄이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맑은 공기! 푸른 하늘! 안전하게 숨 쉴 수 있는 충북’구현을 위해 연간 에너지소비량 10% 줄이기 운동에 참여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협약에서 기관들은 에너지 절약 필요한 사항을 규정해 에너지절약을 생활화하고, 지속가능한 지역사회발전을 이끌어 나갈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각 대학은 미세먼지 줄이기 중점과제로 에너지 사용량 10% 절감을 위한 학교 내 에너지 절약 캠페인을 통해 교직원 및 학생들의 환경의식을 고취하고, 에너지절약 실천계획을 수립해 이를 단계적으로 시행하기로 했다.

이시종 지사는 “신기후체제 대응을 위해서는 대학과 대학생 개개인들의 참여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충북그린캠퍼스협의회’가 에너지 절약과 지속가능한 지역사회발전을 위한 대학 간 협력의 구심점이 돼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