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충청날씨] 17일 평년기온 웃돌아…미세먼지 ‘양호’

아침 최저기온 대전 9도, 청주 10도, 세종·충주·공주 6도

입력 2019-04-17 02:23

▲ 16일 낮 세종시청 주변 공원 산책로가 한가로운 가운데 맑은 하늘이 기분을 상쾌하게 한다.ⓒ김동식 기자

충청권은 17일 구름이 많겠으나 포근한 날씨가 계속되겠고, 미세먼지는 ‘보통’ 수준으로 걱정 없다.

16일 대전지방기상청에 따르면 대전·세종·충남지역은 17일 중국 상해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이 많겠다.

따뜻한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올라 아침 기온은 6~10도로 전날보다 6~8도 높고, 평년(아침 최저 4~7도)보다 2~4도 높다.

또 낮 기온은 18~22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고, 평년(낮 최고 16~21도)보다는 2~3도 높으며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15도로 매우 크다.

아침 최저기온 대전 9도, 세종·아산·공주 6도, 낮 최고기온은 대전·세종·공주 23도, 천안·논산·부여 22도다.

대전·세종·충남(공주·아산·천안·예산) 지역에 건조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서해 중부해상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겠다.

충북지역은 17일 남해상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중국 상해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대체로 흐리다.

따뜻한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평년(아침 최저 3~6도, 낮 최고 19~20도)보다 2~5도 높고, 낮 기온이 20도 이상으로 올라 낮과 밤의 기온차가 12~17도로 크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아침 최저기온 청주 10도, 충주·보은 6도, 낮 최고기온은 청주·충주·옥천 23도, 제천 22도다.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충북(청주·충주·제천·진천·보은·영동) 일부지역은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화재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뉴데일리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