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공유

로고

세종시 학업중단율 2년 연속 최고등급 ‘매우 우수’

교육부, 시도교육청 평가…‘교육청 정책·교원 노력’ 결실

입력 2019-03-18 11:39

▲ 세종시교육청사.ⓒ세종시교육청

지난 2년간 세종시에서 학업을 중단하는 학생 비율이 2년 연속 ‘매우 우수’로 평가받았다.

15일 세종시교육청에 따르면 2017년에 세종시의 학생 학업중단율이 0.38%를 보이며 교육부가 실시한 전국 시도교육청 기관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매우 우수’ 등급을 받았다.

학업중단이란 초·중·고등학생이 △자퇴 △퇴학 △제적 △유예 △면제 등의 사유로 정규 교육과정을 중단하는 것을 말한다.

이 같은 결과는 학생들의 학업중단 예방을 위해 시교육청이 그동안 추진해 온 교육정책에 대한 성과로 분석된다.

시교육청은 소통과 배려의 어울림 프로그램 운영을 강화하고, 평화감수성 학생 동아리 운영을 통해 회복적 생활교육을 추진하며, 학교 부적응 해소를 위해 학교 내 대안교실을 시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대안교육 위탁기관 지정 등을 통해 학업중단율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최교진 교육감은 “세종시 학생들의 학업중단율이 2년 연속 ‘매우우수’ 등급을 기록한 것은 우리 세종 교육가족 모두의 노력이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다각도로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의 의견을 수렴해 세종시의 학생들이 학교에서 선생님, 친구들과 행복하고 즐겁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뉴데일리 후원하기